logo

보험뉴스

한국인의 사망 원인 1위인 암은 신체 내의 모든 세포로부터 발생할 수 있는 악성 종양이기에 그 종류와 원인이 다양한 중대 질환입니다. 더욱이 의료기술의 발달로 인해 초기에 암을 발견해 치료하는 경우 암 치료 이후 생존율과 완치율이 점차 증가 중이므로 암 발병 시 자신을 위해 필요한 의료비를 지원해주는 암보험을 준비하고자 하는 사람의 수도 매년 늘어만 가고 있습니다. 하지만 주의할 것은 암이라는 중대 질환의 특성상 치료 기간 내 특정한 경제적 활동을 하는데 어려움이 많으니 치료 기간 내 생활비 문제를 주의하셨으면 합니다.

이런 암 치료 시 생활비 문제를 지원하고자 한화손해보험에서 암 진단 후 암을 치료받는 기간의 생활비를 지원해주는 생활비 암보험을 출시해 판매 중입니다. 해당 생활비 암보험은 암이 치료될 때까지 2년간 매월 생활비를 확정으로 보장해주고 있으며 치료 이후 재발하더라도 치료기간 동안의 생활비를 보장해주고 있습니다. 한화손해보험 관계자는 의료기술의 발달로 인해 암 치료 시 완치율과 이후 생존율이 점점 늘어만 가고 있으므로 암 진단 시 실직이나 휴업하는 경우가 많아 경제적 수입이 없는 고객의 사정을 고려해 생활비를 지원하도록 보장을 이처럼 강화했다고 밝혔으니 참고해두는 것이 유용할 것입니다.